본문 바로가기

◈ 여행 이야기/[2017.02] 일본 전국9

일본 여행기 14~17일차 : 먹거리 탐방과 귀국 (2017.02.18~2017.02.21) 드디어 마지막 일정이네요. 4월 초에 쓰려다가 티스토리 오류로 인해서 사진이 원본 크기로 안 나오는 현상이 발생해서 미루다 보니 아예 잊고 지내다가 이제야 생각이 났네요. 마지막 일정은 진짜 별거 없었고, 그냥 탱자탱자 놀다가 밥 때가 되면 밥 먹으러 가고 그런 일정이었기에 정말 대단한 게 없습니다. 여행 출발과 초반 일주일 동안 꼬인 일정 때문에 마지막이 굉장히 느슨해진 느낌이 컸지요. 원래는 도쿄에서도 무대 탐방을 다녀야 했는데 말입니다. 요새는 한국에서도 볼 수 있는 카츠야(かつや)라는 가게입니다.얼마 전에 와서 먹었을 때는 바삭함도 다 죽어 버려서 정말 실망스러웠는데이번에 다시 아키하바라로 가는 길에 먹었는데, 예전만큼은 아닌데 바삭함이 살아 있긴 하더군요. 일단 한국에서는 맛볼 수 없을 정도로 .. 2017. 4. 14.
일본 여행기 11~13일차 : 아키하바라와 먹거리 탐방 (2017.02.15~2017.02.17) 슬슬 일정의 끝이 보이기 시작합니다. 그리고 어째 도쿄에 와선 아키하바라를 끊임없이 들락날락거리는데, 본격적인 지름은 이번 일정인 11일차에 모두 끝냈습니다. 또, 이번 일정에는 아키하바라에 위치한 점포 소개나 사진 자료를 모으는 데도 초점을 맞췄습니다...만, 점포 내부 사진은 기본적으로 촬영 불가인 곳이 많은 만큼 내부는 아예 모두 안 찍고 그냥 넘어갔습니다. 아키하바라에 위치한 아트레1의 모습입니다.2월 14일까지 진행하던 고치우사(주문토끼)와의 콜라보 행사가 끝나고 바로 소아온으로 바뀌었습니다.2월 18일에 소드 아트 온라인 극장판 개봉이 있기 때문에 그에 맞춰 콜라보 행사를 계획한 모양입니다. 아키하바라역 전기 상점가 출구.저는 항상 오는 목적이 목적인 만큼 이쪽 출구 말고는 잘 쓰지 않게 되더.. 2017. 3. 30.
일본 여행기 9~10일차 : 아키하바라와 발렌타인데이 (2017.02.13~2017.02.14) 최근에 계속 바빠서 시간이 안 나다가 이제야 다시 쓰게 되네요. 게다가 2~3시간에 걸쳐서 작성해 놓고 임시 저장을 해 놨는데, 오늘 다시 불러오기를 해 보니까 싹 날아가고 없네요. 순간 확 짜증이 나서 그냥 때려치울까 싶기도 했는데, 이왕 쓰기 시작한 거 어쨌든 끝은 봐야겠지요. 6~12일 동안 히로시마에서 아오모리까지 정신 없이 돌아다니다 13일부터는 도쿄에 안착했습니다. 14일에 아키하바라에서 진행될 발렌타인데이 이벤트 및 리제의 생일과 본격적인 요양(?)을 위해서였지요. 본래는 도쿄 일정 중에도 NEW GAME!(뉴 게임!)의 무대 탐방 일정도 있었는데, 일주일 동안 온갖 악천후와 열차 지연에 시달리면서 체력적으로도 정신적으로도 한계에 달해서 이 일정은 아예 삭제해 버리고 말았습니다. 지금 생각해.. 2017. 3. 27.
일본 여행기 8일차 : 오아라이 [걸즈&판처] (2017.02.12) 드디어 일주일간의 무대 탐방 마지막 일정이네요. 한국으로 돌아오고서도 계속 바빠서 이제서야 마무리가 되는 감도 있고, 이 일정 이후에는 쭉 도쿄에서 요양(?)하는 시간을 가졌기에 남은 분량은 별로 많지는 않은 것 같긴 하네요. 선라이즈 이즈모의 1시간 지연 도착 때문에 최대한 빠른 경로를 다시 탐색했습니다.좀 더 일찍 일어났으면 신칸센 첫차라도 알아봤을 텐데, 그냥 푹 자 버린 탓에 요코하마에서 내렸습니다.요코하마에서 토카이도 본선(타카사키선 직통)을 타고 우에노까지 달렸습니다. 전 좌석이 지정석으로 운영되고 있는 조반선(常磐線) 특급 토키와.좌석마다 콘센트도 전부 달려 있고, 좌석 자체도 편안했습니다.예전에 언급을 했는지 모르겠는데, 특급 열차라 해도 어차피 130km/h가 한계예요.일본에 깔린 대부분.. 2017. 3. 14.
일본 여행기 6~7일차 : 교토[역시 내 청춘 러브코미디는 잘못됐다. 속] (2017.02.10~2017.02.11) 사진을 정리하다 보니까 생각보다 많이 줄어드네요. 쓸데없이 찍은 것도 있고, 초점이 너무 심하게 흔들려서 못 쓸 것도 좀 있고 찍고 보니 좀 미묘한 것도 많다 보니 쑥쑥 걸러지네요. 덕분에 이번에는 이틀 동안의 내용을 한 번에 쓰게 됐네요. 어떻게 보면 앞서 나왔던 곳들보다 훨씬 볼 것도 많고 먹을 것도 많은 교토인데 글은 굉장히 짧게 끝나는 게 좀 아이러니하긴 하네요. 흠흠. 교토 시내를 중점적으로 돌아볼 거라면 필수인 교토 시내 버스 1일 패스입니다. 균일 운임 구간 내의 모든 시내 버스를 이거 한 장이면 하루종일 무제한으로 탈 수 있지요.게다가 균일 운임 구간이 꽤 넓어진 모양이더군요. 예전엔 키타시라카와는 못 갔는데... ------------------------------------------.. 2017. 3. 9.
일본 여행기 5일차 : 타케하라[타마유라 ②] (2017.02.09) 17일간의 여행이라 그런지 도무지 끝이 보이지 않는 여행기가 되어 가는 것 같습니다만, JR 패스 기간이 끝나고 나면 생각보다 할 게 없었고 며칠씩 묶어서 쓰지 않을까 싶긴 하네요. 실제로 뭐 먹으러 다니거나 아키하바라에 가 있거나 그런 게 대부분인지라... 전날에 숙소로 복귀하면서 비가 내리기 시작했지요.일어나자마자 불길한 기운에 바깥을 살폈습니다.거의 그쳐 가는 상태긴 했지만 비가 오긴 오더군요.그래도 히로사키 때보단 상태가 나아서 안도의 한숨을 쉬고전날 만들지 않았던 자막을 만들고 출발할 준비를 했지요. 이런 사진을 미리 좀 찍어 뒀어야 했는데, 비지니스 호텔은 대강 이런 식입니다.3~6천 엔 사이에서 머무를 수 있는 곳은 대부분 이렇게 되어 있습니다.그리고 아주 오전 일찍 서둘러서 일정을 돌아야 .. 2017. 3. 6.